가짜뉴스, 인터넷에 떠도는 글은 먼저 의심하기를

미드저니로 만든 그림

 

전에 싸이월드 여론 게시판에 ‘오프라의 한국여성 까기2’라는 글이 올라온 적이 있습니다. 지난 2005년 9월부터 퍼졌던 글로, 오프라 윈프리쑈에서 징병제 문제를 얘기하다가 한국 여성이 비난 받았다는 내용입니다. 이 글의 속내는 “다른 나라는 징병제지만 군대 갔다 오면 대접받는다, 그렇지만 한국은 여자들이 문제다’로 압축할 수 있습니다. … 뭐 -_- 지난 세월 수도 없이 싸웠던 문제입니다(이 문제는 한국 남성들이 군대를 안가야만 해결됩니다.).

 

진짜 문제는 … 그런 내용으로 오프라 윈프리 쑈가 진행된 적이 없었다는 사실입니다. 오프라 윈프리 쑈는 오프라닷컴에서 모두 확인할 수가 있습니다.  아래는 2005년 3월에 방영된 오프라 윈프리 쑈의 아카이브입니다. 이 안 어디에 징병제가 다뤄지고 있다는 걸까요?

http://www.oprah.com/tows/pastshows/200503/tows_past_200503.jhtml

 

사실 이런 문제는 예전에도 숱하게 많았습니다. 몇 가지만 언급하자면 다음과 같습니다.

 

  • 아리랑이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노래-로 뽑혔다는 글이 돌아다녔다. 혐일류라는 만화에도 언급된 내용이다. 당연히 거짓이다. 그 글에 나오는,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노래를 뽑는 모임이란 것 자체가 없다. 있을리가 없잖아-
  • 백마리째 원숭이 현상이란 것이 있다. 백마리째 원숭이가 고구마를 씻어먹기 시작하면, 그들과 접촉한 적이 없는 다른 섬의 원숭이들도 갑자기 고구마를 씻어먹기 시작한다는 것이다. 뉴에이지 계열의 저술가들이 죽어라고 인용해서 꽤 유명해진 이야기다. 물론 사기성이 농후한 말이다. 이 문장을 클릭하면 확인가능하다.
  • 서해교전 당시 전사했던 故 황도현 중사의 동생이 썼다는 글이 인터넷에 떠돌아다닌 적이 있다. 월드컵 응원에 미쳐있던 사람들, 김선일씨의 참수에 대해 분노하는 사람들을 비난하는 글이었다. 그렇지만 글에 나타난 사실관계가 좀 이상해서 조사해 봤다. … 조사한 바에 따르면, 故 황도현 중사에게는 동생이 없다.


이런 식의 팬픽-같은, 상상으로 쓴 내용이 진실인듯 돌아다니는 것은 어찌 보면 인터넷의 속성이기도 하지만, 솔직히 말하자면, 글 읽는 사람들이 정보 진위를 확인하지 않는 걸 노린 겁니다. 예전의 가짜 명품 시계 사건도 동일한 맥락에서 볼 수 있고요.


이제 정보는 그냥 정보가 아닙니다. 이미 시대는 신문에 실린 기사도 ‘비판적’으로 확인하면서 봐야 하는 시대가 됐습니다. 허구가 진실을 덮는, 아니 허구가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시대가 된거죠.

하지만 허구는 쉽게 드러납니다. 기자들이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방법, 다시 말해 다른 두 정보원으로부터 사실 관계를 크로스 체크하는 방법만 사용해도 대부분의 내용들은 확인이 가능합니다. 그렇지 않으면서 확실하지도 않은 글을 옮긴다면…

게으르거나, 아니면 그 글을 통해 (거짓을 통해서라도) 대신 말하고 싶은 꿍꿍이가 있거나, 둘 중 하나겠다. 여기에 펌 글을 비판적으로 봐야 하는 또 하나의 이유가 있습니다. 그것은 꿍꿍이를 가진 사람들에게 놀아나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 2006년 9월 2일 쓰다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