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을 위한 게임패드, 팔빗도 라이트 SE(8bitDo Lite SE)

팔빗도 팔비트두 등으로 불리는 8bitDo에서, 기존 게임 패드를 쓰기 힘들 사람들을 위한 게임패드, 팔빗도 라이트 SE를 발매했습니다.

기존 게임 패드와의 차이는, 책상 등에 놓고 쓸 수 있다는 것. 뭐랄까, 조이스틱 또는 아케이드 스틱 스타일 게임 패드라고 생각하시면 되겠네요.

이 제품은 컨트롤러가 잘 미끄러지지 않게 후면에 고무 매트가 붙어 있습니다. 버튼은 누르기 쉽게 저항이 적은 버튼을 썼고요. 조이스틱 역시 좀 더 민감하게(쉽게 움직일 수 있게) 세팅 되었습니다.

진짜 특징은 역시 버튼이겠죠. 기존에 앞에 붙어 있던 R1/2, L1/2 버튼이 상단에 붙어 있어서, 위에서 누르기만 하면 됩니다. L3/R3 버튼 역시 따로 빼냈고요. 고정 시켜서 게임 해도 좋고, 들고 엄지 손가락으로만 즐겨도 좋습니다.

사이즈는 120*66*26.35mm, 무게는 82.65g 입니다. 진동과 모션 센서 기능도 들어가 있고, 터보 기능도 지원합니다. 연결은 블루투스, 충전은 USB-C 포트를 이용하고요. 1-2시간 충전으로 18시간 쓸 수 있다고 합니다. 배터리는 480mAh.

아쉬운 건 호환성인데요. 안드로이드 9.0 이상, 닌텐도 스위치, 라즈베리 파이 등만 지원합니다. 따라서 키 매핑 같은 작업을 통해 원하는 용도로 바꿔 쓸 수는 없습니다.

아쉽긴 하지만, 이런 시도 자체를 환영합니다. 기기는 다양할 수록 좋고, 이 제품은 대단하진 않지만 35달러라는 저렴한 가격을 가지고 있습니다. 판매량이 적은 제품들은 가격이 비싼 편이라, 저가에 내놓은 걸 환영합니다.

사실 팔빗도 라이트 SE가 만들어진 이유가, 장애를 가진 한 아이의 아버지가 이런 저런 게임 패드 제작사에 다 문의를 했다고 해요. 우리 애도 쓸 수 있는 게임패드 만들어줄 수 없겠냐고. 그러다 팔빗도 사와 연락이 닿게 되고, 이와 같은 컨트롤러가 나올 수 있었다.

현재 8bitDO 홈페이지에서 주문을 받고 있습니다(링크). 저도 하나 살까 말까 고민하고 있습니다. 이유야 뭐, 책상 위에 게임 패드 놓고 게임 하는 게 덜 피곤하거든요. 다만 버튼이나 조이스틱 감도가 좀 걱정이라, 실제로 나오면 리뷰를 보거나 만져보고 살까 합니다.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