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읽다

꿈의 도시, 오쿠다 히데오가 보내는 서늘한 겨울 이야기

“잠깐만요. 그래서 사인은 뭡니까?” 도모노리가 물었다. “동사래요. 동사. 전기도 끊기고 석유난로 기름 살 돈도 없고, 게다가 어제 얼마나 추웠어? 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