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스의 사과문을 받았습니다.

올해가 가기 전에 정리해야 할 것 같아서, 글 올립니다. 전에 올렸던 「이글루스 비공개 처리 기준과 과정을 좀 제대로 알고 싶습니다.」글에 대해 다음과 같은 메일을 받았습니다.

1. 첫번째글 제재

모니터링은 이미지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방송사 로고가 있으면 내리고 있습니다. 적법한 인용(이것이 어떤것인가에 대해서는 여전히 법적으로 정리가 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에 대해서도 제재가 가해지는 문제가 있기때문에, 요청을 하면 풀어드리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현재 이러한 정책 및 프로세스를 수정/개선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2. 두번째글 제재

죄송합니다. 저희의 실수입니다. 같은 글이 올라온것으로 착각하고 지웠다고 합니다. ( 많은 글들이 이런식으로 다시 올라오기 때문에, 반복적으로 작업을 하다보니 실수를 한것으로 보입니다.) 이점에 대해서는 주의를 주고 이런일이 없도록 하겠습니다. 개인의 실수로만 넘기지 않고, 진행중인 운영툴개선에 방지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하도록 하겠습니다.

질문은 글을 올리고 난 다음날, 29일 저녁에 고객센터로 발송되었으며, 이에 대한 답변은 30일 오후 2시에 받을 수 있었습니다. 아직 문광부의 ‘저작물 공정 이용 가이드 라인’이 나오지 않은 상태에서, 저작권자의 의견을 일단 중심에 놓는 것을 문제 삼고 싶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저작권자의 권리를 존중하는 선에서 다시 씌여진 글까지, 기계적으로 처리되는 것은 나쁜 일입니다.

다시는 이런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