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고에서 또 레트로 라디오를 내놨다(Lego Retro Radio 10334)

 

몇 년 전부터 레고에서 어른을 겨냥한 여러 제품을 여럿 내놓고 있습니다. 처음엔 너무 예뻐서 소개했다가, 가격을 보고(…) 마음을 싹 접었는데요. 이번에도 또 예쁜 제품을 내놨습니다. 레고 레트로 라디오입니다. 당연히 라디오 기능을 하지는 않습니다. 그냥 생긴 것만 라디오처럼 생긴 장난감입니다.

 

 

관련 링크 https://www.lego.com/en-us/product/retro-radio-10334

 

라디오 기능은 없지만, 제품에 담긴 기믹은 꽤 그럴듯합니다. 레트로 라디오처럼 주파수를 맞추는 창이 있고, 주파수를 맞추기 위해 돌리는 손잡이가 있습니다. 부품 수는 906개. 아무 기능도 없는 것은 아니고, 조립 후 뒷면을 열어, 스마트폰을 넣어서 음악이 나는 척 할 수도 있습니다. 음, 이런 걸 한때 패시브 스피커라고 부르기도 했죠. 하지만 제품 구조상 패시브 스피커 역할도 못할 것 같고요.

오히려 몰래 뭔가를 보관해 두는 용도로 쓸 수는 있을 것 같은 느낌이…

 

 

 

재밌게도 옛날 라디오처럼, 늘어나는 안테나도 포함됩니다. 당연히 장식 이외의 역할은 없습니다. 왼쪽에 라디오를 켜고 끄는 손잡이도 있는데, 역시 장식용. 그래도 뭐, 예뻐서 사는 거지 뭔가를 기대하고 레고를 사는 건 아니니까요.  출시일은 2024년 6월 1일이며, 가격은 99.99 달러입니다. 아, 그런데 왜 ‘또’ 출시한다고 했냐고요?

 

 

예전에 모양이 다른, 빈티지 라디오를 출시한 적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건 뭐랄까, 2차 세계 대전 이전에 판매되던 라디오 디자인이죠. 이번에 나온 건, 왜인지 70년대쯤 판매되던 라디오 같고요. 참고로 레고 라디오에 넣은 상태로도 AI 음성인식은 되니, 필요하면 시리나 구글 어시스턴트를 불러서 이런저런 조작을 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우습지만, 이게 요즘 나오는 래빗 R1 같은 ‘음성 조작 AI 기기’들의 기본 개념이기도 하네요.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