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경량 맥북, 드디어 등장!!! (맥북에어 1세대)

작년에 발표될 것이라 말이 많았던 초경량 맥북이 드디어 등장했습니다. 이름하여 맥북 에어~!


가로 세로는 기존 맥북과 거의 비슷하지만 두께는 훨씬 얇아진 디자인(기존 맥북 비교 2/3 이하), 1.36kg의 무게, 1.6~1.8Ghz의 인텔 코어2듀어 프로세서, 멀티 터치 기술이 적용된 터치 패드, ODD는 없음(외장형, 별매)밧데리 구동 시간 5시간 및 80GB의 S-ATA 하드 모델(1799 달러)이나 64GB의 SSD(solid-state drive, 메모리를 사용하는 하드디스크, 3098달러) 중에 선택 가능! …이 핵심 내용 되겠습니다.


얼핏보면 예전의 조개껍질 닮았던 아이북의 디자인이 떠오르기도 하네요- (웃음). 부품의 경량화와 더불어, 결정적으로 ODD를 외장으로 돌리면서 무게와 사이즈를 크게 줄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물론 이 정도 스펙의 노트북이 그 전에 없었던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대부분 10~12인치 사이였죠. 13.3인치로서는… 거의 초경량에 가까운 모델입니다. 제가 사용하는 10인치 LG Xnote C1과 거의 같은 무게네요.

뽐뿌인사이드 블로그에서 가져온 조개 아이북 사진

자- 이것으로서 그동안 맥북 사용자들을 단련시켰던 무게 문제는 얼추 해결된 것으로 보입니다. 게다가 OS는 레오파드, 저 정도의 CPU와 2G 기본 램이면 거의 못할 일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역시 문제는 가격이겠네요. 게다가 SSD 장착 모델은 일반인이 구입하기엔 조금 황당한 가격이라는. (웃음)

자- 한국에서는 얼마 정도에 판매가 될까요? 설마 170만원 300만원 이렇게 받지는 않겠죠? 150만원 정도로만 나와주면 대박일텐데… 대대로 문제 많았던 발열 문제는 괜찮을까요? 애플 전용이 아닌 다른 외장형 ODD는 잘 붙을까요? (이게 없음 부트 캠프를 이용해서 윈도를 깔기도 힘들어 지니까-) 충격에는 튼튼하게 견뎌낼까요? (맥북 에어 부수는 동영상이 유튜브에 올라오는 것은 아닐지-)

….이제 남은 것은 내년에 신모델 출시되면서 오류가 수정되고 가격이 떨어지길 바라는 일 뿐입니다? (웃음)
(참고로, 애플의 1세대 모델은 절대 사지 말라는 격언을 저는 잊지 않고 있습니다..)

* 그런데 왠지 올해 여름을 대비해서 적금을 들어야 할 것 같은 이 기분은? (폭소)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