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HTC 스마트폰 판매량을 추월한 것이 맞습니다.

이찬진님 트위터에, 3분기 스마트폰 판매대수 진짜 4위가 누구인가요? 라는 질문이 올라왔습니다.

비즈조선의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S를 앞세워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처음으로 대만 HTC를 누르고 ‘빅4’에 진입했다.

최근 주요 스마트폰 제조업체의 3분기 실적 발표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S·웨이브폰 등 785만대의 스마트폰을 판매해 처음으로 분기판매량에서 HTC를 앞질렀다.

같은 날 HTC는 올 3분기에 680만대의 스마트폰을 팔았다고 밝혔다. 스마트폰 시장에서 세계 1위는 노키아이며 2·3위는 각각 애플(아이폰)·림(블랙베리)이다. HTC는 줄곧 4위를 지켰으나 이번에 삼성전자가 추월한 것.

– 비즈조선_삼성전자 ‘스마트폰 빅4’ 첫 진입

로이터 통신의 기사는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일부러 번역은 싣지 않습니다.)

이에 대해, Eun님은 자신의 블로그 I-ON-I 에서, 정확하지 않은 근거로 국내 언론들이 삼성을 띄워주고 HTC를 까고 있다는 글을 쓰신 적이 있습니다.

요약하자면 삼성은 올해 3/4분기에 785만대를 판매했는데, 몇몇 언론은 800만대니 900만대니 하면서 더 많이 판 것처럼 과장하고, HTC는 올해 3/4 분기에 990만대를 판매했는데 언론은 780만대 정도로 낮게 잡아서 삼성이 더 많이 팔고, HTC가 더 못판 것처럼 기사를 쓰고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그 글의 근거는, 위에 링크한 로이터 통신의 기사입니다. 로이터 통신 기사는 실제로 지난 10월 29일, HTC에서 발표한 자료에 근거해서 작성되었습니다.

삼성의 2010 3/4분기 스마트폰 판매량 785만대는 이제 확정된 상태입니다(링크). 반면 HTC 스마트폰 판매량은 양쪽 주장이 다릅니다. 어떻게 된 것일까요? … 별 건 아니구요, 회계연도에 대한 오해에서 비롯됩니다.

회계연도는, 아시겠지만 나라마다 서로 다릅니다. 굉장히 다양한 기준이 있습니다. 그리고 HTC와, HTC가 머물러 있는 대만의 회계연도는, 매년 1월에서 시작해 12월에 끝납니다. 이 내용은 HTC 홈페이지에도 실려 있습니다. (출처)

위 HTC에서 발표한 내용은, 말 그대로 3/4분기 실적 보고와 4/4분기 실적 예상이 맞습니다. HTC에서 3/4분기는 680만대를 팔았으며, 4/4분기에는 990만대를 팔 것으로 보인다는 예상입니다. 따라서 조선비즈의 내용이 맞습니다. 그리고 단순히 발표된 내용만을 비교한다면, 2010년 3/4분기에 삼성은 HTC보다 더 많은 스마트폰을 판 것이 맞습니다.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