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을 필름 스캐너로 바꿔준다? iPICS2GO

아이폰 주변기기 시장은 대체 끝이 없는 것 같습니다. 때문에 애플이 아이폰5의 접속 단자 규격을 정말로 바꿔버리면 조금 패닉이 일어날지도 모르겠는데요… 아무튼 그건 딴소리고, 이번에 소개해 드릴 제품은, 아이폰을 필름 스캐너로 바꿔주는 제품입니다. 이름은 아이픽스투고(iPICS2GO, 출처). 아이폰 전용 포토 스캐너입니다.

아이폰4/4s에서 사용 가능한 이 제품은, 기존에 가지고 있던 사진이나 슬라이드 필름, 네가티브 필름을 스캔하는 스캐너입니다. 음, 더 정확하게 말하자면,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 부쓰…입니다. 무슨 소리냐 하시겠지만, 정말입니다. 이 기기는 일반 사진(3×5, 4×6), 슬라이드 필림, 네가 필름을 위한 거치대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 거치대에 필름을 넣고 기기에 장착한 다음, 아이폰의 카메라를 이용해 사진을 찍습니다. 그걸로 끝.

좀 이상해 보이긴 하지만, 실은 필름 스캐너의 원리도 이와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다만 헤드가 움직여서 데이터를 읽어들이느냐, 아이폰 카메라를 이용해 한번에 찍어내느냐의 차이만 있을 뿐. 그리고 한번에 찍어내는 만큼, 속도는 이쪽이 더 빠릅니다. 자동 필름 공급장치가 없는 것이 흠이지만.

무료 전용앱이 공급되며, 내부에는 LED 조명이 내장되어 있습니다. 사각형 상자로 만든 것은 언제 어디서나 동일한 조건으로 사진을 스캔하기 위함입니다. 주변 환경이 고정되면, 스캔 하기가 더 쉬워지니까요. 4개의 AA배터리를 사용합니다. 가격은 40유로(약 5만6천원, 미국에선 63달러 정도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이 정도 가격이면 필름 스캐너가 필요하신 분들에겐 더할 나위 없는 장비가 될 것 같습니다.

필름 카메라로 사진 찍기 좋아하시는 분들, 집에 있는 인화한 사진이나 필름을 디지털로 정리하고 싶으신 분들에게 권해 드리고 싶네요.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