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클릭 금지, 당신은 네티즌을 신뢰하십니까?

가볍게 쓴 글에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의견주셔서 깜짝 놀랐습니다. 어디에 링크가 되던지 그랬나 보네요. 약속한대로, 관련해서 글 하나 더 포스팅하고 자려고 합니다.

밑의 글에 밝힌 의견을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 펌질 블로그면서 우클릭 금지하신 분들은, 별로 논할 가치가 없습니다. 그런 분들은 펌하신 글을 비공개나, 네이버 블로그의 메모 카테고리에 따로 저장해 놓으셔야 맞다고 생각합니다. 원래 글 쓴이와, 다른 사람들을 위해서라도.
  • 우클릭 설정 자체는 제가 가타부타 말할 수 있는 입장이 아닙니다. 다만, 장기적으로 봤을때 우클릭을 풀어놓는 것이 글쓴이에게 더 이익이라는 이야기입니다. (결론에서 분명히 밝힌 이야기입니다.)
  • 우클릭 해제가 금지보다 더 이익인 이유는, 인용과 공유(추가)를 막기 때문입니다.
  • 개인적으론 티스토리 블로그 쓰시는 분들의 블로그에서, 트랙백 주소를 가져오지 못했던 경험을 몇번 했습니다. 이건 어떻게 설정하느냐에 따라 다른가 보네요.

일단 우클릭 금지가 소통을 막는다는 근거는 다음의 두가지입니다.

  • 정보는 널리 퍼져야 힘이 생긴다.
  • 인용은 많이 될수록 좋다.

출처가 분명하게 표시된다면, 정보는 널리 퍼질수록 힘이 생깁니다. 유명해질수 있다는 점에서, 글쓴이에게도 더 좋은 일이구요. 좋은 정보일수록 많은 사람들이 공유할 수 있다면 더 좋다는 것은, 당연하겠지요. 그래야 검색에도 더 잘걸리고, 블로그를 찾아오는 사람도 늘어납니다. 싸이월드에서 클럽 활동할때의 일이지만, 클럽에서 퍼간 사진들에 걸린 링크를 보고 클럽에 가입하는 사람들이 꽤 많았습니다. 우클릭 금지는, 이런 퍼질 수 있는 기회를 줄여버립니다.

인용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블로그에 글을 쓰다보면, 누군가가 내 글의 한 부분을 인용하는 경우가 자주 생깁니다(최소한 저는 그랬습니다.). 누가 내 글을 가져가서 씹을때는 속상하기도 하지만 -_-;; 내 글에서 생각난 것을 적어줄때는 그로 인해 내 생각이 열리는 경우도 생깁니다. 그리고 그렇게 글이 소개되서 많이 인용될 수록, 그 글에는 새로운 생각들이 달리고 더 큰 힘이 생겨난다고 믿습니다. 하지만 우클릭 금지는, 이런 인용이란 시스템을 아예 박탈해버립니다.

사실 우클릭 금지-라는 문제에는, 중요한 철학적 문제가 하나 개입되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집단(네티즌)의 지성을 신뢰하는가/하지 않는가”의 문제입니다. 그리고 이런 철학은 시스템에 대한 태도를 결정합니다. 결국, 내 글을 퍼가도 좋다- 불펌하고 출처도 안밝히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그래도 내 글이 필요해서 가져가주는 사람, 그로 인해 더 멋진 글을 쓰는 사람들이 더 많을 것이라 믿는다-라는 태도와 “어짜피 뚫리겠지만 남들이 함부로 내 작품을 가져가는 것이 싫다. 우클릭 금지는 최소한의 규제책은 될 것이라 믿는다”라는 태도의 차이는 철학에서 비롯됩니다. 그리고 태도의 차이는, 그 태도를 실현하기 위한 시스템의 차이로 귀결됩니다.

물론 우클릭을 풀든 막든, 어느 쪽도 일정 정도의 이익과 리스크를 함께 감수하게 됩니다. 다만 어떤 이익과 어떤 리스크를 선택할지를 택하는 것일 뿐이죠. … 그리고 저는 장기적으로, 우클릭 금지를 하지 않는 것이 당연하고, 그게 더 이익을 가져다 줄 것이라 믿습니다. 사실 출처 밝히지 않고 함부로 불펌해서 자기것인양 가로채려는, 무임승차자들이 너무 많아서 문제이긴 하지만.

하지만, 그런 무임승차자들이 아무리 많아도, 내 자신의 가치는 바뀌지 않습니다. 내가 그린 그림은 가져갈 수 있어도, 그 그림을 그릴 수 있는 “내 능력”만큼은 온전히 내 것이기 때문입니다. 불펌(저작권 가로챈)을 한 사람들이 얻을 수 있는 것은 헛명예에 불과합니다. 그런 헛명예는 오래가지 않고, 불펌했다는 하나의 질타로도 쉽게 무너지게 됩니다.

그러니 저라면, (조금이라도 더 많은 분들과 만나고 싶다면) 우클릭 풀고, 저작권을 가로챈 사람들이 있다면 정확하게 대응하시는 쪽을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확실하게 조사된 자료가 없어서 뭐라고 말씀드리긴 어렵지만, 그쪽이 방문자 숫자를 늘리고 댓글을 늘리는 것에도 장기적으론 더 도움되실거에요…ㅡㅡ;;

* 저도 불펌 문제는 꽤 많이 당하긴 했었습니다. 싸이에 올린 사진을 저작권 표시 지우고 클럽 대문에 건 사람들, 여자친구 사진을 디씨에 올린 인간들, 홈페이지에 있던 논문 가져다 레포트 쓰고 레포트 월드에서 팔아먹은 인간도 있었고, 몇년전 게임동아의 한 기자가 제가 쓴 글을 한뭉탱이 잘라다가 자신의 기사에 써먹는 꼴도 봤습니다. 이글루스에서 제 블로그 한 카테고리에 있는 글을 카피한 블로그도 있었고, ‘연애사진’ 카테고리의 글들은 싸이에서는 꽤 많이 불펌되는 편입니다. –;; 제가 쓴 글 살짝 바꿔다가 싸이 베스트(?)에 올라간 사람도 봤고… 젤 안습이었던 것은, 제 글 잘라붙여다가 저한테 레포트로 제출했던 한 학생 -_-;;;

…하지만 구더기 무서워서 장을 못담그게 되면, 지는 겁니다…(응?)

About Author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