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양품에서 충전기 내장 보조 배터리를 내놨다

무인양품 여행의 짐이 줄어드는 모바일 배터리

무인양품에서 「여행의 짐이 줄어드는 모바일 배터리」를 출시 했습니다. 아, 한국이 아니라 일본 무인양품(MUJI)입니다. 전원 충전기, 또는 어댑터를 배터리 본체에 내장해, 간단히 배터리 하나만 들고 다니면 편하게 쓸 수 있는 제품입니다. 110v 용 일자형 꼬다리라서, 한국에선 출시하지 않겠지만요.

 

위 사진에 있는 제품이 그 제품 시리즈인데요. 왼쪽에서 3개는 일반 「급속 충전기」(부가세 포함 490엔~2990엔). 오른쪽에 있는 2개가 「급속 충전을 할 수 있는 모바일 배터리 부착 충전기」로, 부가세 포함 2990엔, 3990엔입니다. 급속 충전에 대응하고, 충전 포트는 USB-C와 A 타입 각각 하나씩. 용량은 각각 5000mAh와 10,000mAh.

 

저도 이런 충전기 내장 보조 배터리를 사용하고 있는데, 꽤 편하긴 합니다. 다만 국내 여행할 때는, 호텔에 머물 거 아니라면, 돼지코 꼬다리가 필수라는 것이 문제. 배터리 무게가 있어서, 은근히 콘센트에서 잘 미끌어 떨어지기도 한다는. 그래도 간편한 것은 사실이니, 자주 일본 여행 하는 분들은 하나 정도 집어 오셔도 좋겠네요.

 

자매품으로 실리콘 코팅을 입힌 「부드럽고 잘 꼬이지 않는 USB 케이블」도 함께 발매됐다고 합니다. 전 오히려 이쪽에 관심이 가는군요. 아 근데 왜 애플 8pin 케이블 밖에 없는 것 같죠?

About Author

“무인양품에서 충전기 내장 보조 배터리를 내놨다”에 대한 2개의 생각

  1. 무지면은 우리나라에도 언젠가는 들어오지 않을까요. 잠실 롯데에 있는 큰 무인양품이라던가. …. 일본과는 달리 거의 옷가게지만 말입니다. ㅎㅎ

    1. 실은 일본 무인양품도 옷가게 + 슈퍼마켓입니다(…) 으하하. 들어오면 좋을 것 같은데, 돼지코가 220v면 접을 수가 없어서요. 접는 배터리는 대부분 110v 11자 꼬다리 한정입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